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dcman

Peter Pan syndrome


멀티플렉스 제미니!
폴라리스를 만들고 또 한번 자작의 아픔을 ㅠㅠ 역시 자작은 싸게 하는게 아니고 돈이 더 든다.
나의 제작 능력이 부족함을 다시한번 느끼고 540epp를 하고 싶어도 역시나 조립에서 안될것 같아 뮬티플렉스 제품에 눈이 갔다.
만원이라도 저렴하게 사려고 여기 저기 돌아다녀 보았다.
그런데 이놈의 환율 파동 이후 가격만 하늘높이 쏟더니 내려갈 생각을 안한다. 그러나 자동차와 프라모델을 파는 곳에서 상품을 중복으로 잘못 올라온것을 발견하고, 하나가 더 저렴하길레 바로 주문 ㅋㅋ
처음에 제고량이 없다고 전화 와서 이지스타로 하시겠냐 해서 환불이 좋겠다고 했더니 다시 바로 보내준다고 전화와 잔깐 삐질 뻔하다 웃었다 ㅋ

얼마만에 보는 만들어져 나오는 기체인가! 역시 멀티플렉스는 상자부터 기분이 좋다. 중국제는 상자의 압박이 좀 심하다 -0-;; 화려한 곡선의 글씨와 빨간색을 너무 좋아해서 그런지 딱 중국제가 티가 난다 -0-;; 하지만 부품들 파는 중국회사들은 이제 디자인도 신경 쓰는것 같다. 대단한 나라다. 그 덕에 이리 재미있게 저렴하게 비행도 할 수 있고...


역시 멀티플렉스는 포장부터 다르다. 다 시티로폼에 각잡혀 나온다. 고의로 그런 것인지 몰라도 포장 폼도 경도가 틀린 폼들이 섞여있다. 어떻게 뜯어서 쓰고는 싶으나 그냥 버려야 할듯 싶다.


기제는 특유의 딱딱한 몰딩의 엘라포(Elapor)이지만 요 휠커버랑 스피너는 연성광택재질이다. 노르마치 리들이 이런 재질이였던것 같다. 페인트 칠 하면 잘 벗겨진다. 


비행기가 왔는데 그냥 잘 수는 없다 ㅋ
가조립 한번 해 봤다.
역시나 언제나 느끼지만 비행기는 언제나 그림보다 실물이 훨 커보인다.
가조립 하자마자 운반의 문제가 보인다 -0-;;

이제 도색의 시간! 미니랙은 군제 락카로 했었는데 잘 붙었지만 좀 부실한것 같아 다른분이 쓰신 타미야 PS로 칠하려 하였으나 색상이 다 품절이다. 스프레이 깡통이 많이 필요하여 직접 분당서 퇴근하면서 신도림까지 퇴근시간에 가서 메탈릭 블루와 노랑색을 사왔다. 원래는 형광색으로 하려고 하였지만 김마담님이 형광이 촌스럽다는 글을 보고 뜨끔하여 바로 원색으로 ㅋㅋ.

엘라포 도색은 참 거시기 하다. 몰딩이다 보니 기름도 아닌 왁스 같은 끈적이는 성질이 있지만 또 미끄럽다. 그래서 도색하면 잘 벗겨진다. 너무나 잘 벗겨져서 마스킹 테이프도 도색부위 윟에 쓸 수 없어서 조금이라도 잘 붙게 하려면 왁스를 닦아내야한다. 하필 집에 알콜이 없어서 초강력 물티슈와 퐁퐁으로 목욕탕에서 팍팍 문질렀다. 그러다 보니 코나들이 조금식 눌려 무뎌지긴 했으나 덕분에 도색은 잘 붙었다. 그리고 최소한의 마스킹을 하기 위해 마스킹 테입에 침을 듬북 발라서 붙이니 도색이 벗겨지지 않는다! ㅋ 하지만 침이 마르면 바로 GG..


페인트값이 많이 들었지만 나름 좋다 ㅋ 메탈릭이 좋긴 좋은것 같다. 보라색 비스므리 한줄 알고 샀는데 의외로 잘 풀렸다. 다만 스피너는 재질이 틀려 벌써 벗겨지고 있다.


아 ~~ 이 뽀다구 !!  멋있던 없던, 있는 스티커는 다 써본다 ㅋ 남는 하이텍 흰색 스티커 바로 고고싱 ㅋ
그런데 아무리 봐도 마운트는 졸 부실함! 방법이 없다.. 인터넷의 조언을 따르면 파이버글라스 처리를 하라는데 그럼 경도가 너무 높아 추락에 깨질가 두렵다. ( 나중에 날려보니 깨지면 깨젔지 튼튼한게 최고라는것을 배웠음 ㅋ. 미니맥만 예외였음)


가조립이라 사진찍기 참 힘드네 ㅋㅋㅋ 내 특유의 로고 가운데 밖기 ㅋㅋ 이걸 다리면 도색한것처럼 달라 붙는다고 한다. 그러나 벗겨질라 무서움 ㅋ ( 처녀비행하러 가니 모든 날개 접합부위가 약하다고 혼이나고 다 401로 발라 고정하였다. 날개 분리는 역시나 이론일뿐 불가능하다 -0-;; 그냥 날렸으면 지금 집에 돌아와 이 글도 안쓰고 울고있을지도 ㅋ)


밑면은 베리에이션(오타쿠어로 바리에이션 ㅋㅋ)을 주기 위해 노랑으로 칠함 ㅋ
막상 뒤집혀 나는것 보니 꼬리는 노란색이 아니라 좀 어색함.
역시 엘라포 기체는 한쪽면은 칠하지 않아야 운반에 부담이 덜 간다. 그시나면 눈물이 날듯 ㅋ
가조립이라 날개 분리되네 ㅋㅋ 저 부분 확실히 401로 고정!


아이고 내 팔이야~~~~ 표정에 고통이 나와있슴 ㅋㅋ 똥싸는것 같음 ㅋㅋ


뒤에 붙인 태극기는 연걸님 epp 기체 구입시 데칼존 샘플을 받은것인데 하이텍 스티커와 달리 흰색이 좀더 불투명해
 좋다.접착성은 뭐 이정도면 최고고 (avery社 스티커 였슴) 도료도 두꺼워 좋다. 주문제작으로 큰것도 가능한것을 알았더라면 이렇게 도색으로 고생 안했을 텐데 ㅠㅠ


아 멋져 !! ㅋㅋㅋ 캐노피에 쵸파 대가리만 꽂으면 멋질텐데 ㅋㅋ


오늘의 간식 비29 ㅋ
이거 편의점에 들어왔다길레 몇번이나 찾아 다녔는데 우리동네에는 바이더웨이 빼고는 다 짝퉁 편의점들이다 (편의점은 졸 많음) 그런데 그냥 슈퍼를 들렀다 발견함.


개인적으로 카레는 최고의 양념중 하나라 생각함. (유럽국가들이 먼 아시아로 오게 만든 향신료중 하나 아닌가?) 그런데 역시 인색한 양념! 양념을 최대한 혀에 바르려면 혀러 감아 녹여 먹어야 하니 ㅠㅠ. 이것 먹다 태국산 양념치킨맛 불량식품을 먹으면 혀거 다른 맛을 못느끼는데 이것은 양념이 좀 부실 ㅠㅠ 행도 예전 수준이 아닌것 같음.. 뭐, 요즘 음식들이 자극적이라 그런가? 암튼 기대 이상은 아님..그래도 오늘도 사와서 먹는중. ㅋㅋ 여름은 습해서 빨리 먹어야함 ㅋ 아니면 눅어버림 


자, 다시 비행기 구경 ㅋ 이 비행기에 터니지 SK 500와트 급을 달았다. 덕분에 자리가 없고, 앞이 묵워 무게 중심 마추기가 편하다. 하지만  2200mA 밧데리가 들어가기에 벅차다. 그래서 구입한 60A 변속기 대신 40A 짜리를 폴라리스를 희생시키고 달았다 (폴라리스의 미련을 버리자 ㅠㅠ 고쳐도 잘 못날것이야 ㅠㅠ) 그런데 전원 선이 짧다!


이제 조립을 다 완려하고 ㅋ 뒷 서보는 둘다 메탈기어, 타극은 좀 크게주었고, 나머지는 9g. 나는 나름 타각을 많이주었다 생각했는데 3D 하는 비행기는 정말 많이 주드라 -0-;;; 다음에 만들때는 (여기 제품 아닌것은) 서보는 타각 근처에 설치하라고 한다. 에어론 타각은 약간 밑으로 주라고 한다. 아주 미세하게 ( 졸 민감함)


12x6 프롭과 휠팬츠 모두 설치! 앞에 코도 있는데 귀찮아 않담 (테스트 하다 프롭에 갈렸는데 나중에 사진을 위해 보관중 ㅋ) 휠팬츠가 의외로 괜찮게 고정되고 다칠일 없을것 같다.

오늘 민수님이 처녀를 해 주셨는데 역시 고수분들의 비행은 틀림 ㅋ 바로 트립 잡으시고돌고 뒤집고 와우!
11짜리 프롭이 없어 10x47을 주셔서 비행 해 보았는데 이정도만 되어도 살랑 살랑 잘 난다. 12짜리 프롭은 1:2 추력이고 10짜리 달면 1:1 조금 부족하다. 11짜리가 이 모터와 휴율이 85% 정도 나온다 하니 바꾸면 1:1.5 비율의 추력과 재미난 비행이 가능할듯 ㅋ
내가 쓴  Turnigy SK 3542-1000 정보를 보려면 클릭(불란서 사이트).

날려보니 에어론이 참 딱딱 돌고 민감하다. 선회시에는 하강이 좀 있어 적응이 않되고, 10짜리 프롭으로도 강품도 똟지만 날개 구조 때문에 그런지 측풍에 요동을 친다.(무슨 날개라 하는지 모르나 비행 개척 시대때 박스모양 날개가 잘 날지만 이런 문제로 진화되었다 들음). 그리고 무엇보다 배터리 먹는 속도가 ㅋ. 미니맥은 1800 짜리로도 지겹개 몇번 날려도 11.1 안찍던데 ㅋ 이건 방심하니 11.1v 찍음. 착륙은 대충해도 잘 되고(측풍이나 돌풍이 많은데도 대충됨) 자빠져도 프롭만 잘 끄면 멀정하다. 그래도 멀트플렉스의 물렁 랜딩기어때문에 모래에서 택시는 힘든듯 -0-; 이제 11짜리 프롭을 달고 다음에는 과감하게 좀 날려봐야것다 ㅋ

오늘 가서 배운것들을 정리 해 보자 ㅋ :

- 조종기 끈은 졸 위험하다! (끈이 스로틀을 밀어서 바로 사고남!) 쓰려면 최소한 조종기의 무게중심을 잡아주는 아답터, 그리고 조종기와 끈을 분리하여 벗는 습관!
- 모든 접합부위, 그리고 꼬리 컨트롤쪽 그 다음 날개는 정말 중요! 날개 분리는 단점이 너무 많음!
- 배터리 고정은 확실하게!
- 조종은 감으로 하는것이다 -0- (배진님曰, "염력으로")

처음으로 나의 비행기가 대파없이, 그것도 기스하나 없이 집으로 돌아왔다 !!!
아, 미니맥은 파워를 늘리던지 해야 날리지 이제 재미가 ㅋㅋ 배터리 적게 먹고 하늘서 안내려오는 글라이더가 필요한듯 ㅋ
싼것 나오면 바로 중고시장에서 지르자 ㅋ


아, 그리고 하비시티에서 충전기를 구입함.
4만원 짜리 사려다 방전이 느려서 고급을 샀는데 어차피 2A 도 혹시 몰라 안쓰는 나로서는 싼것으로 가도 되었을듯 싶다. 하지만 전기쟁이는 역시 파워의 여유가 중요 ㅋ 처음 써보는 고급 충전기이지만 중국식 밸런스 잭이라 오히려 편하고(이제 중국산 베터리만 살것임 -0-) 다양한 컨버터 잭, 방전,밸런스,보관모드 다 있어 좋다. 그리고 이쁘고 저렴하다!


잘 보셨나요? 리쁠이나 추천과 같은 피드백을 해주시면 글쓴이에게 힘이 됩니다^ㅇ^
회원제 사이트 와 출저 미표시 펌을 금지합니다.

잘 보셨쎄요 ?? 그럼 리쁠 달아주쎄요~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고상기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 정말 재미있게 보고 갑니다^^. 글빨 짱입니다요~!! 저는 완죤 초봅니당. 많이 배웠어요..

    2009.09.01 20:47
  2. jaegil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나 중국 가서 조그마한 미니헬기 사왔다가 일주일만에 회전축 병신되서 위로만 날아감.....

    2010.07.11 02:12
  3. Favicon of http://ahnindo.egloos.com BlogIcon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크로 마스터랑 제미니 사이에...급 고민 하던중에..발견한 포스트...많은 도움이 되었습니다..제미니로 낙찰!!!

    2010.08.07 11:30
  4. Favicon of http://bonobo007.tistory.com/ BlogIcon amuse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캬 정말 멋지네요~~ 실제로 날 수 있는건가요?

    2011.07.28 18:49

1 ··· 13 14 15 16 17 18 19 20 21 ··· 216 
BLOG main image
dcman
Peter Pan syndrome
by dcman

카테고리

dcman (216)
[Me] 我 (66)
[Flight] 飛行 (141)
♪잡동사니 (5)
★Post-it (1)
♥절대지존아가씨 폴더 (3)
get rss